'자랑스런 삼성인상' 1직급 승격 + 1억원

공적상, 기술상, 디자인상, 특별상 등 4개 부문 20명 선정

김성애 기자 | 기사입력 2014/01/09 [22:09]

'자랑스런 삼성인상' 1직급 승격 + 1억원

공적상, 기술상, 디자인상, 특별상 등 4개 부문 20명 선정

김성애 기자 | 입력 : 2014/01/09 [22:09]

삼성은 올해 자기 분야에서 뛰어난 업적과 모범이 되는 행동으로 임직원의 귀감이 된 20명을「20회 자랑스런 삼성인상」수상자로 선정했다.
 
자랑스런 삼성인상 수상자에게는 1직급 특별 승격과 함께 1억 원의 상금이 각각 주어지며, 재직 중 2회 이상 수상할 경우「삼성 명예의 전당」에 추대될 수 있는 후보 자격이 주어진다.
 
올해는 1993년 신경영 선언 이후 신경영 실천 원년을 마감하면서 1994년에 제정된 자랑스런 삼성인상이 20회를 맞이하는 뜻 깊은 해이다.
 
자랑스런 삼성인상은 ▲공적상, ▲기술상, ▲디자인상, ▲특별상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수상자가 선정됐다.
 
남다른 노력으로 경영성과 확대에 크게 기여한 임직원에게 수여되는 공적상은 삼성전자 미주총괄 제임스 엘리엇 VP 등 11명이 수상했다.
 
▲ 삼성전자 미주총괄 제임스 엘리엇 VP(Vice President)
▲ 삼성전자 구주총괄 셀레스티노 가르시아 VP
▲ 삼성전자 중동총괄 박재천 상무
▲ 삼성전자 동남아총괄 시티촉 놉치나붓 Director
▲ 삼성전자 중동총괄 셀축 미르자 Director
▲ 삼성전자 중국 휴대폰 영업
▲ 삼성중공업 장기석 상무
▲ 삼성전자 글로벌기술센터 홍경헌 상무
▲ 삼성전자 TP센터 조언호 상무
▲ 삼성전기 서태준 상무
▲ 삼성중공업 권창수 상무
 
※ 엘리엇 VP와 가르시아 VP는 탁월한 공적을 인정받아 2014년 정기 임원인사에서 본사임원(상무)으로 승진된다.
 
세계적인 핵심기술을 개발해 미래 기술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임직원에게 수여되는 기술상은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박현호 전무 등 3명이 수상했다.
 
▲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박현호 전무
▲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경계현 전무
▲ 삼성중공업 하덕진 상무
 
창의적 제안으로 디자인 수준을 한 차원 끌어 올린 임직원에게 수여되는 디자인상은 에어컨 Q9000을 디자인한 삼성전자 최민경 책임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삼성 안팎에서 삼성의 명예와 경영 발전에 특별한 공헌이 있는 사람에게 주어지는 특별상은 삼성전자 협력사인 대덕전자 김영재 대표 등 5명이 수상했다.
 
▲ 대덕전자 김영재 대표 (삼성전자 협력사)
▲ 이오테크닉스 성규동 대표 (삼성전기 협력사)
▲ 삼성화재 블루팡스 배구단 신치용 감독
▲ 삼성생명 오순자 컨설턴트
▲ 삼성에버랜드 동물원
 
자랑스런 삼성인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