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과 글로벌
삼성전자, 미국 ‘2018 에너지스타’ 최고상 수상
기사입력: 2018/04/03 [10:30]  최종편집: ⓒ lovesamsung
강지원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삼성전자가 에너지 고효율 제품 확대와 적극적 에너지 저감 활동을 인정받아 미국 ‘2018 에너지스타상(ENERGY STAR Award)’에서 수여하는 최고상인 ‘지속가능 최우수상(Sustained Excellence Award)’을 받았다.


삼성전자가 에너지 고효율 제품 확대와 적극적 에너지 저감 활동을 인정받아 미국 ‘2018 에너지스타상(ENERGY STAR Award)’에서 수여하는 최고상 ‘지속가능 최우수상(Sustained Excellence Award)’을 받았다.

미국 환경청(EPA,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이 주관하는 ‘에너지스타상’은 미국 정부에서 약 2만여개 지방정부, 단체, 기업을 대상으로 에너지스타 인증 획득 결과와 홍보·마케팅 우수활동 등을 평가해 수여하는 환경·에너지 부문 최고 권위의 상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북미 시장에서 총 824개 모델에서 에너지스타 인증을 취득했고, 그 중 38개 모델은 에너지 최고효율 제품에만 부여하는 ‘최고효율(Most Efficient)’ 등급을 받아 2016년 대비 에너지고효율 제품을 약 20% 확대 출시했다.

또한 삼성전자 미국법인은 자체적으로 ‘에너지스타 날(Energy Star Day)’을 운영해 임직원들이 사무실에서 할 수 있는 에너지 저감 활동을 실시했고, 뉴욕 타임스퀘어에서 친환경 광고를 상영해 소비자들에게 에너지 고효율 제품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는 등 에너지 사용 저감 활동에 앞장섰다.

삼성전자 글로벌 CS센터장 심순선 전무는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에너지 저감 기술 개발뿐만 아니라 경영 활동 전반에서도 에너지 저감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주간현대
광고
ⓒ lovesamsun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