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랜드 상품, 독일 최고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클립쿠키', 패키징 부문에서 국내 테마파크 최초 수상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8/02/14 [16:52]

에버랜드 상품, 독일 최고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클립쿠키', 패키징 부문에서 국내 테마파크 최초 수상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8/02/14 [16:52]


삼성물산 리조트부문(대표 정금용)은 에버랜드의 상품 디자인이 국내 테마파크로는 처음으로 독일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Design Award) 2018'을 수상했다고 2월13일 밝혔다.

 

1953년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 주관으로 시작된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의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 獨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dot Design Award)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는 최고 권위의 상이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패키징, 제품, 의료·헬스케어, 실내 건축 등 분야에서 우수한 디자인을 선발해 시상한다.

 

에버랜드는 귀여운 동물 캐릭터 모양의 자석 클립이 부착된 쿠키 상자 패키징 '클립쿠키'를 출품해 테마파크 업계에서는 이례적으로 iF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클립쿠키는 판다, 레서판다, 펭귄 등 3가지 동물 캐릭터로 제작된 자석 클립과 맛있는 쿠키가 결합된 제품으로 그 중 클립은 냉장고나 가구에 붙여서 쓸 수 있도록 실용적으로 디자인했다.

 

에버랜드는 고객 조사를 통해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동물 중 가정에서도 기념할 만한 동물을 선정해 클립쿠키를 기획했다.

 

에버랜드는 iF 디자인상 수상을 기념해 온라인 쇼핑몰에서 3가지 패키지 상품을 50% 이상 알뜰한 가격에 판매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한편 에버랜드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상품 디자인 역량을 더욱 강화해 보다 친근하고 실용적인 상품들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