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과 경제
삼성전자, '파워건'으로 '다이슨' 덜미 잡을까?
핸들 50도 구부러져 손 안 닿는 곳 쉽게 청소하는 신제품 들고 ‘IFA 2017’ 출격
기사입력: 2017/08/22 [10:28]  최종편집: ⓒ lovesamsung
김혜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체 공학적으로 설계로 특허 출원된 삼성전자만의 독자 기능 ‘플렉스 핸들’은 50도까지 유연하게 구부러져 침대·소파 밑과 같이 낮은 곳을 청소할 때도 손목에 가는 부담과 허리·무릎의 굽힘을 줄여줘 힘이 적게 든다. (C)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무선 스틱 청소기 시장을 주름잡고 있는 영국 기업 '다이슨'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삼성전자는 9월1일부터 6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유럽 최대 국제전자박람회 ‘IFA 2017’에서 무선 핸드스틱 청소기 '파워건(PowerGun)’을 최초로 공개한다고 8월21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해외 시장에서 '파워스틱 프로(PowerStick Pro)'라는 이름으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 ‘파워건’은 비행기 날개 형상으로 설계된 디지털 인버터 모터가 적용돼 강력한 토네이도급 원심력에도 공기 저항을 최소화함으로써 업계 최고 수준인 최대 150W(와트) 흡입력으로 바닥 재질에 상관없이 99%의 청소 효율을 보여 준다. 특히, 브러시 전용 모터와 양 방향으로 회전하는 ‘듀얼 액션 브러시’로 분당 6500번이나 바닥을 쓸어줘 한 번만 밀어도 두 번 쓸어 담는 효과를 내 큰 먼지부터 미세먼지까지 꼼꼼하고 빠르게 청소해준다.

 

또한, ‘파워건’의 방아쇠 모양 버튼을 당기고 있으면 최대 7분간 터보 모드로 사용할 수 있으며, 한 번만 당겼다 놓으면 노멀 모드로 전환돼 편리하다.


인체 공학적으로 설계로 특허 출원된 삼성전자만의 독자 기능 ‘플렉스 핸들’은 50도까지 유연하게 구부러져 침대·소파 밑과 같이 낮은 곳을 청소할 때도 손목에 가는 부담과 허리·무릎의 굽힘을 줄여줘 힘이 적게 든다.

 

삼성전자가 자체 진행한 소비자 조사결과, 무선 청소기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들은 대체로 배터리 사용시간과 짧은 수명으로 인해 발생하는 배터리 교체 비용에 우려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이 점에 착안, ‘파워건’에 착탈식 32.4V 대용량 리튬 이온 배터리 팩을 적용했다.

 

완전 충전 시 배터리 팩 하나로 40분간 넓은 공간을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고, 배터리 여분을 갈아 끼울 경우 80분까지 청소할 수 있다. 삼성전자 자체 실험치 기준으로, 1년 100회 완충·방전 사용 시 5년간 사용해도 배터리 용량이 80%까지 유지되는 긴 배터리 수명도 특징이다.

 

이뿐만 아니라 ‘파워건’은 ‘5중 청정 헤파 필터 시스템’이 적용돼 청소기가 빨아들인 초미세먼지(지름 2.5㎛이하)가 제품 밖으로 배출 되는 것을 99.9% 차단한다.

 

또한, ‘이지클린(EzClean)’특허 구조가 적용된 먼지통과 브러시는 유지보수가 용이하도록 디자인 됐다. 이지클린 먼지통은 레버를 한 번 당기는 것만으로도 손을 더럽히지 않고 쉽게 비울 수 있으며 물 세척도 가능하다. 이지클린 브러시는 회전 축 양단에 먼지, 머리카락, 애완동물 털 등이 감겨 쉽게 엉키지 않고 속 부분을 당기면 쉽게 제거할 수 있게 설계됐다.

 

이 밖에도 삼성 ‘파워건’에는 기본 탑재된 마루바닥 청소용 ‘듀얼 액션 브러시’뿐만 아니라 ▲작은 부스러기나 머리카락도 쉽고 간편하게 제거해주는 카펫·러그 청소용 ‘카펫 브러시’, ▲침구 위의 먼지나 진드기를 효율적으로 털어내 흡입해주는 침구·소파 청소용 ‘침구 브러시’, ▲창문틀이나 자동차 내부, 가구 틈새를 청소하는 ‘틈새 브러시’, ▲일반 브러시로는 청소하기 힘든 책상·가구 위 먼지제거용 ‘솔 브러시’, ▲높거나 좁아 손이 닿기 어려운 천장 또는 옷장 위 청소를 위해 길이를 연장할 수 있는 ’플렉스 연장관’ 등의 액세서리도 함께 선보여 환경과 용도에 맞게 최적의 청소가 가능하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 서병삼 부사장은 “삼성 ’파워건’은 업계 최고의 흡입력은 물론 인체 공학 설계로 청소 시간과 사용자의 피로도를 확 줄인 혁신적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최고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사용자를 배려하는 혁신 제품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광고
ⓒ lovesamsun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