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더 월’ 미디어 아트 공모전 실시

김수정 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16:44]

삼성전자, ‘더 월’ 미디어 아트 공모전 실시

김수정 기자 | 입력 : 2020/01/31 [16:44]

 

▲ 마이크로 LED 기반 디스플레이 더 월에 '매직 스크린' 기능을 활용해 디지털 아트 콘텐츠를 띄운 사진.

 

삼성전자는 디지털 아트 큐레이션 업체 ‘니오(Niio)’와 함께 ‘더 월(The Wall) 글로벌 미디어 아트 공모전’을 실시한다.

 

니오는 72개국, 3,800명 이상의 디지털 아티스트가 가입되어 있으며, 디지털 작품을 전시하고 판매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더 월은 마이크로 LED 기반의 모듈러 제품으로 화질뿐 아니라 사이즈, 화면비, 해상도, 베젤에 제약이 없어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불린다.

 

삼성전자는 더 월의 소비자 경험을 강화하기 위해 이 공모전을 기획하였으며, 전 세계 누구나 더 월 마이크로사이트 또는 니오 홈페이지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상위 3개 수상 작품은 더 월 ‘매직스크린’의 콘텐츠로 사용되고, 한국, 싱가포르, 영국, 미국 등 전 세계 ‘더 월 쇼케이스’에서 특별 전시될 예정이다.

 

매직스크린은 영상을 시청하지 않을 때도 스크린에 사진·미디어 아트 등 다양한 콘텐츠를 띄워 인테리어 효과를 극대화해주는 기능으로 삼성 QLED TV에도 적용되어 있다.

 

공모전 시상식은 5월 말 진행할 예정이며, 대상 수상자에게는 1만 달러의 상금을 수여 한다. 1등부터 3등까지 총상금은 1만 5천 달러 규모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하혜승 전무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발굴된 작품은 더 월의 매직스크린 콘텐츠로 활용돼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스크린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라며 “전 세계에서 참신하고 개성 넘치는 작품이 대거 출품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모전 관련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https://www.niio.com/get/the-wall-open-call/)를 참조하면 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