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차세대 ERP 시장 공략 강화

정하경 기자 | 기사입력 2019/01/18 [09:49]

삼성SDS, 차세대 ERP 시장 공략 강화

정하경 기자 | 입력 : 2019/01/18 [09:49]

 

+ 현대건설기계, 현대일렉트릭, 경인양행 등 대외고객 차세대 ERP 구축 

+ 삼성 계열사 ERP시스템 경험을 통해 컨설팅부터 구축/운영 전 과정 최고 수준의 역량 보유 

+ AI∙Cloud∙빅데이터 등 IT 신기술 기반 차세대 ERP 전환 선도

삼성SDS(대표 홍원표)가 현대건설기계㈜, 현대일렉트릭㈜, 경인양행㈜의 차세대 *ERP 구축프로젝트를 수행하는 등 ERP사업에서 성과를 내고 있다. 

* ERP(Enterprise Resource Planning, 전사적 자원관리) 

 

삼성SDS는 현대건설기계㈜ 정보화전략수립(ISP), 프로세스혁신(PI) 컨설팅에 이어 본사 및 해외법인 대상 SAP S/4HANA 기반 ‘글로벌 ONE ERP 시스템’ 1단계 구축을 지난 1월 초 완료했다. 

 

현대건설기계㈜는 올해 상반기까지 예정된 ‘글로벌 ONE ERP 시스템’ 구축으로 원가산출을 정교화하고 수주, 매출, 이익 예측의 정확성을 높이는 등 기업경영 수준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근 기업 내 데이터가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AI∙Cloud 등 IT 신기술로 이를 빠르게 처리∙분석하여 의사결정에 반영할 수 있는 차세대 ERP시스템이 기업의 핵심 경쟁력으로 부각되는 추세다. 

 

이에 따라 차세대 ERP시스템 전환을 통해 회사 경영 수준과 경쟁력을 강화하려는 기업들이 삼성SDS의 ERP 프로젝트 경험과 기술력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올해 ‘대외사업을 통한 혁신적 성장’을 경영방침으로 정한 삼성SDS는 AI∙Cloud∙빅데이터 등 IT 신기술 기반 ERP 구축 방법론을 재정비하면서 차세대 ERP 시장 공략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삼성SDS는 1995년부터 삼성 전 계열사 ERP 시스템을 구축, 운영하고 있다. 특히, 2010년 삼성전자의 전세계 시스템을 하나로 통합하는 글로벌 ERP를 구축했으며 작년부터 S/4HANA 기반의 삼성전자 차세대 ERP 프로젝트를 수행 중이다. 

 

삼성SDS는 이러한 ERP 시스템 구축 노하우와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사전 진단 △컨설팅 △ERP 구축 △IT 운영 유지보수에 이르는 ERP 시스템 전 과정에서 최고 수준의 프로젝트 수행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삼성SDS 김영주 ERP사업팀장(전무)은 “25년 이상 축적된 삼성SDS의 기술력과 1,300명의 ERP 전문 인력으로 신기술 기반 차세대 ERP 구축을 통해 고객 경쟁력 강화에 선도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참고 자료 

SAP는 기존 버전 ERP 유지보수 서비스를 2025년 종료하고 신규 버전 인메모리 DB 기반 ERP(S/4HANA)에 집중하기로 발표했다. SAP 신규 버전 ERP(S/4HANA)는 HANA DB 상에서만 구동하며 HEC(HANA Enterprise Cloud) 서비스도 가능하다. 기업이 SAP 기존 버전ERP를 신규 버전으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DB를 HANA DB로 전환이 필요하다. 

 

① 인메모리 DB (In-Memory DB) 

디스크가 아닌 주 메모리에 모든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DB로, 디스크 검색 대비 정보 접근 속도가 훨씬 빠르며 데이터 양의 빠른 증가로 데이터베이스 응답 속도가 떨어지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② HANA DB 

SAP社가 개발·제공하고 있는 인메모리 DB 제품 

 

③HEC (HANA Enterprise Cloud) 

SAP가 직접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Cloud 서비스로 HANA DB 플랫폼 기반으로 제공하는 IaaS

 

 
삼성과 글로벌 많이 본 기사